살사댄스란?
salsa 라는 말의 기원은 원래 소문자로 시작되는 'la salsa'는 '양념,소스'란 뜻이다.
쿠바에서 발생한 정열적이고 다이나믹한 8박자 리듬이 특징인 댄스로, 음악성격상 격렬하고 화끈한 'hot'의 이미지를 부각시키려는 상업적 의도로 인해 뉴욕을 중심으로 'Salsa'라는 용어를 쓰기 시작했다.
현재 [Salsa]라고 하면 춤 또는 음악을 지칭하는 말로 많이 사용하고 있는데 특히, 1960년대 말경에 뉴욕의 히스페닉계 사람들의 커뮤니티에서 태어난 쿠바음악(손, 아프로 쿠반 등..)을 기초로 하는 댄스 뮤직을 일컫는 말로 사용된다.
쿠바음악은 1920~30년대부터 계속해서 미국에서 인기가 있었다. 그러나 쿠바혁명 이후에는 미국과 국교가 단절돼서 새로운 음악들의 그 소개가 뜸해지게 된다. 그와 같은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서 미국의 히스패닉계 뮤지션들이 쿠바음악의 전통을 지키면서 새로운 음악을 만들어내 1960년대 후반부터 승화되어 발전한 것이 바로 [살사]다.

쿠바 기원설
살사의 시작이 쿠바에서 발생되었다는 설은 여러 가지 근거로 인하여 대중적 지지를 얻고 있다.
백인, 흑인, 인디오 및 혼혈의 전체적 인구 구성으로 인한 복합적 영향을 민족 정체성의 기반으로 했던 쿠바는 자생적으로 이들 각각의 민족의 동질화를 위해 다양한 음악장르를 창조적으로 융합하여 'son' 이라는 음악적 특징을 발생시켰으며, 이는 곧 쿠바에서뿐만이 아니라 스페인어권의 카리브해 전역 문화권에 영향을 미쳤다.
동쿠바에서 기원한 이 'son'은 발생 후, 몇 십년 동안 점차 스페인에서 파생된 전통과 아프로-쿠반의 두요소들이 혼합되어 1920년 이래 지금까지 전해져 왔고, 대부분의 살사(쿠바에서는 son 또는 guaracha라고 불리워진다.)가 이 패턴을따르고 있다.
이 즈음 1940년대 쿠바에서 발생된 또 하나의 창조물이 '맘보'이다. 맘보는 아프로-쿠반 리듬에 스윙과 재즈로부터의빅밴드 형식이 결합된 형태로, 쿠바의 밴드 리더로서 멕시코와 그밖의 섬 전역에서 대부분의 여생을 보냈던 Perez Prado'의 초기에 시작되었고,1950년대에 맘보형식에 'son'을 결합하여 뉴욕에서 성황을 이루게 했던 Beny More의 활약으로 맘보밴드는 멕시코와 미국 뉴욕에서 독특한 스타일을 이루어내는데 기여했다.

이와 더불어 쿠바 음악이 섬 밖으로 널리 퍼져 1960년대 살사붐을 여는데 한 페이지를 장식하게 되었다.
* 푸에르토리코 기원설
1800년대 초, 푸에르토리코 사람들은 danz, son, guaracha, rumba, bolero같은, 쿠바의 다양한 음악스타일을 채택하였고, 고유의 다이나믹한 포크 뮤직과 대중적인 뮤직에 영향을 주면서, 푸에르토리코인들의 음악적 문화에 풍요함을 이루어 냈다.
이렇게 쿠바음악의 영향을 받아 새롭게 창조해낸 seis, bomba, plena 등의 장르는 푸에르토리코의 음악적, 고유한 특성을 더욱 부각시켰고, 1920년대에 이들이 미국으로 이주하면서 이 음악은 그들 고유의 문화적 요소를 바탕으로 뉴욕시티의 또 하나의, 중요한 문화가 되었다.
그 결과, 푸에르토리코 문화는 단지 그들만의 문화가 아닌, 오히려 뉴욕 및 북미 문화 전체에서 녹아있는 흑인 및 기타 라틴 문화와 중복되어 있던 'Newyorican'문화와 불가분의 관계가 되었다
심지어 오늘날에도 푸에르토리코보다 뉴욕에 더 많은 살사 밴드가 있다.라틴의 기원으로서 더 많은 근거를 가지고 있는 쿠바는 공산주의를 택하는 한편,미국령이었던 푸에르토리코에서의 자유로운 활동은 많은 푸에르토리코인들에 의하여 살사가 보급되고 전파되는데 그 역할이 더 컸다고 할 수 있다.

*살사에 쓰이는 악기
a. congas : 드럼통 모양의 큰북으로 보통 두개 내지 세개의 북을 set로 쓰게 됩니다. 채가 따로 있는 것이 아니고 양쪽 손바닥을 이용해서 연주합니다.
b. bongos : conga보다는 크기가 작고 높은 소리를 내는 북으로 두개의 북이 붙어 있습니다. 무릎사이에 낀 채 앉아서 연주하는데, 잔재주를 많이 부릴 수 있는 악기입니다.
c. timbales : 영화 '맘보킹'에서 주인공 형이 팔라디움에 들어섰을 때 무대 앞에서 머리 희끗한 아저씨(실제 그는 유명한 뮤지션 Tito Puente로 특별출연) 와 즉흥으로 합주를 하는 장면에 나오는 악기가 바로 timbales입니다.
d. guiro : 빨래판 긁는 것으로 유머스런 합주모습을 연출하는 것의 연원이 바로 이 악기이지요.짧고 가느다란 막대로 홈이 빠진 박을 긁어서 소리내는 악기인데, cha-cha-cha' 에서는 이 악기빼면 시체가 됩니다.
e. claves : 단수 'clave'라고 하면 라틴음악의 기본 패턴을 일컫는 말인데, 복수가 되면 두개의 윷모양 막대로 된 타악기를 말합니다. 쉽게 말해 윷판 두개를 하나는 왼손에 뉘이고, 하나는 오른손에 쥐어 오른손의 것을 왼손의 것에 맞부딪쳐 소리나게 하는 것이지요. 보통 2-3 clave, 3-2 clave 로 나뉘어져 각 곡마다 맞는 패턴을 따라 곡 전반에 걸쳐 연주하게 됩니다.
f. maracas : 씨말린 표주박 두 개를 양 손에 각각 쥐어 흔드는 악기. bolero에서도 우아한 맛을 내주는 효과가 있고 빠른 살사곡에서도 흥겨움을 더해주는 역할을 합니다.